더골을 읽고 나서 > 인스타그램

본문 바로가기


인스타그램

더골을 읽고 나서

페이지 정보

작성일18-09-09 06:13

본문




Download : 더골을 읽고 나서.hwp





하지만 이 책이 말하고자 하는 내용이 ‘열심히 일하고 가족에게도 소홀하지 말라’라고 생각하지는 않는다.
TOC理論(이론)을 요점하면 다음과 같다.
…(省略) 병목자원의 concept(개념)은 기존 생산관리의 모든 관습을 뒤집는다. 결국 주인공은 일에서도 사랑에서도 성공해서 해피엔딩 이라는 깔끔한 결말을 지어준다.
소설은 알렉스를 주인공으로 진행된다 알렉스가 닥친 생산성에 대한 문제와 그것을 풀어가는 방식의 아주 일상적인 구성의 소설인 것이다. 마지막 5단계에서 만일 4단계에서 제약요인들이 더 이상 시스템의 성과를 제약하지 않게 되면 다시 1단계로 돌아간다. TOC concept(개념)이 나오기 전까지 생산 현장에서 가장 효율적 방법으로 여겨졌던 것은 토요타로부터 스타트된 JIT였다. 오죽하면 생산관리 수업의 필독서로 자리 잡았으니 말이다. 병목자원이라는 것은 마치 교직원식당과도 같다.
이러한 병목자원의 concept(개념)과 생산성의 관계를 說明(설명) 하기 위하여 새로운 재무지표를 설정하고, 진정한 생산성에 대한 concept(개념)을 일러준다. 먼저 1단계로 공장의 제약요인을 찾아내는데 이 때 사업부에서는 ‘무엇을 alteration(변화) 시켜야 하는가’에 초점을 맞춰 일을 진행한다. 그것의 가장 중요한 포인트는 ‘병목자원’이라는 concept(개념)이다. 그러한 문제는 병목자원으로부터 출발한다. 그보다 더 전에는 MRP와 같은 생산 시스템이었다. 하지만 MRP의 경우 생산 계획을 하고 무조건 밀어 넣으면 된다고 생각했지만, 많은 비효율과 재고 등이 쌓였고, 이를 혁신적으로 발전시킨 JIT 방식 또한 책략시간(Takt time)의 차이 등으로 현실적인 문제가 많이 존재 했다.
‘더 골’은 마치 김위찬 교수의 ‘블루오션 책략’을 보는 듯하다. ‘더 골’이 국내에 발간된 2000년대 초반에만 하더라도 국내의 많은 생산현장에서는 놀고 있는 여유 자원이 생산성을 감소시킨다고 생각했을 것이다. 책의 장르가 소설이기 때문에 더욱 극적인 장면을 추가하려고 넣은 부분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 책에 담긴 내용은 전혀 일상적이지 않다.
%20읽고%20나서_hwp_01_.gif %20읽고%20나서_hwp_02_.gif





설명



레포트/감상서평
더골을,읽고,나서,감상서평,레포트

순서



‘더 골’ 을 읽고나서

소설 ‘더 골’에서는 생산관리의 새로운 관점을 제시하는 것뿐만 아니라, 실생활에서 벌어질 수 있는 가족과의 관계에 대상으로하여도 언급을 한다. 2단계로 제약요인들을 최대한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을 결정하고, 3단계에서는 1,2단계의 모든 결정을 종속시킨다. 이렇게 요나교수가 가르쳐주는 방식은 바로 소크라테스 식 대화법을 사용하는데, 이러한 대화법은 질문자에게 다시 질문을 던짐으로써 자신 스스로 해결하게끔 만든다. 생각의 프레임을 바꿈으로써 새로운 가치나 기회를 창출하는 등의 내용이 읽는 동안 문득 블
더골을 읽고 나서
더골을 읽고 나서

더골을 읽고 나서 , 더골을 읽고 나서감상서평레포트 , 더골을 읽고 나서


Download : 더골을 읽고 나서.hwp( 16 )




다. 아무리 뒤에 빨리 퍼 담는 사람을 둔다고 하더라도 앞의 느려터진 사람으로 인해 전체 배식시간은 길어지게 된다 반대로 공장에서의 생산 공정에서는 하나의 느린 자원이 다른 자원의 빠른 속도를 감당하지 못하고, 전체의 속도를 저하시킨다. 일상적인 것을 떠나 매우 새롭다. 병목자원이 생산성을 제한하기 때문에 병목자원의 최대 생산능력이 생산성의 최대능력을 가름한다. 그리고 4단계에서 시스템의 제약요인들을 향상시키게 되는데 이 때 어떤 ‘방향’으로 alteration(변화) 시켜야 하는가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 하지만 TOC라는 제약조건理論(이론)을 비춰보면 놀고 있는 자원이 직접적으로 생산성을 제한하지는 않는다. 따라서 책의 절반 부분까지는 이러한 병목자원의 가동률을 높이고, 전체적인 생산성을 改善시키는데 초점을 맞춘다. 교직원식당은 먹고 싶은 반찬을 먹을 만큼 가져가는 방식의 급식방법인데, 만일 점심시간이 되어서 50명의 인원이 교직원식당으로 모였다고 치자. 여기서 생산성의 기준을 50명을 모두 빨리 급식을 마치는 것으로 가정할 때, 중간에서 욕심 많은 사람이 늦게 음식을 담고, 음식을 퍼갈 준비를 하지 않으면 뒤에 서있는 나머지 사람이 모두 받는데 걸리는 시간은 늘게 된다 병목자원은 바로 욕심 많은 사람 혹은 잡담을 하느라 자신이 퍼갈 목차를 놓치는 사람이다. 이러한 면은 책을 읽는 동안 정말 내가 그 상황에 닥쳐있는 현실감을 더욱 자극시켰고, 알렉스와 부인의 관계가 팽팽해질 때는 정말 내가 그 상황에 닥친 마냥 긴장되었다.

인스타그램 목록

게시물 검색


해당 레포트자료의 저작권은 각 레포트업로더에게 있습니다.
powerblog 은 통신판매중개자이며 통신판매의 당사자가 아닙니다.
따라서 상품·거래정보 및 거래에 대하여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 viral2.powerblog.co.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